뉴스라이즈
오피니언칼럼·기고
[대구비뇨기과 추천] 비뇨의학과전문의가 알려드리는 방광염으로 오인하기 쉬운 요도통증 증후군 바로알기!- 대구연세에스비뇨기과 변상권원장 컬럼
서재호 기자  |  mbtimkt@empal.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4.0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콩팥에서 만들어진 소변은 요관을 타고 방광에 저장되어 있다가 근육으로 감싼 관 모양의 요도를 통해서 몸 밖으로 배출이 됩니다. 남성의 경우는 정액도 이 요도를 통해서 배출이 됩니다. 요도 증후군 또는 요도통증 증후군은 어떤 이유에서든지 이 요도에 자극을 받아서 증상이 나타나는 것을 말합니다. 요도통증 증후군은 아직까지 정확한 원인이 밝혀지지 않아서 다른 원인을 찾을 수 없을 때 붙여지는 진단명입니다. 하지만 요도를 이루고 있는 점막의 손상으로 독성물질들이 체내로 들어가거나, 요로감염 이후 회복과정중에 과민감성으로 바뀌어 생기는 것으로 생각하고 있습니다.

 

가장 흔한 증상은 빈뇨, 급박뇨, 잔뇨감, 요속 감소 등의 배뇨증상과 아랫배 , 회음부 또는 엉덩이 부분의 통증이나 불편감, 소변볼 때 요도통증, 성교 후 통증입니다. 특정 상황에서 악화되는 경우가 많고, 증상의 호전과 악화가 반복되는 특징이 있습니다. 방광염과 가장 큰 차이는 소변검사나 세균검사에서는 큰 이상이 없고 항생제 치료에 효과가 없다는 점입니다.

 

원인이 밝혀지지 않았기 때문에 진단을 위해서는 꼼꼼한 문진과 신체검진이 가장 중요하고 다른 기질적 질환이 있는지 충분한 검사를 통해서 확인하는 것이 필수적입니다. 소변검사, 배양검사, 요속검사, 배뇨 후 잔뇨 측정, 그리고 치료에 반응이 없을 때에는 요도방광내시경검사도 시행합니다.

 

치료는 완치보다는 증상 개선에 초점을 두고 여러 가지 각도에서 접근을 하는 것이 중요하고 꾸준한 치료가 필수적입니다. 가장 중요한 것은 생활습관의 변경입니다. 방광을 자극할 수 있는 술, 카페인, 탄산음료, 짜고 매운 음식들을 피하고, 충분한 수면, 스트레스 조절 등으로 면역력을 키우는 것이 효과적입니다. 이런 생활습관 교정이 기본이 된 상태에서 여러 가지 약물치료, 주사 치료와 좌욕, 케겔 운동, 자기장치료 등의 행동치료 등을 병행하시면 만족스러운 결과를 얻을 수 있습니다.

 

요도통증증후군은 정신적, 신체적으로 많은 스트레스를 주고 잦은 요의, 통증 등으로 삶의 질이 심각하게 떨어질 수 있습니다. 다른 질병으로 오인해 치료가 늦어지기 전에 경험 많은 비뇨의학과 전문의를 찾아서 정확한 검진과 치료를 받는 것이 중요합니다.

서재호 기자  mbtimkt@empal.com

<저작권자 © 뉴스라이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지역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공감채널 서울 성동구 왕십리로10길 6,308호(성수동1가)  |  제호 : 뉴스라이즈  |  대표전화 : 02-2124-0666  |  팩스 : 02-3394-5891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4152  |  발행일자 : 2010년 11월 26일  |  등록일자 : 2011년 2월21일  |  발행인 : 서재호  |  편집인 : 서재호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재호
Copyright © 2011 뉴스라이즈.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esk@newsris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