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라이즈
뉴스경제·IT
이 가을!! 일성 콘도 일성리조트 40% 할인 회원권 기회 잡아 설악에서 제주까지 15곳 체인 이용해 보세요
서재호 기자  |  mbtimkt@empal.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9.0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무료숙박권 20장 제공 혜택 
국내 콘도업계 랭킹 5, 6위권인 일성리조트가 정상 분양가에서 40% 할인한 특별회원권 잔여계좌를 분양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이번 일성리조트 특별회원권을 구입하면 회원등록을 추가로 할 수 있다. 회원권 하나로 여러 사람이 두루 쓸 수 있기 때문에 다양한 용도로 사용이 가능하며 연간 이용 횟수도 많아져 이용가치가 높아진다. 또 간편한 예약으로 전국 주요 관광지 리조트를 이용할 수 있어 주말이나 연휴마다 여행지 숙박시설을 고민하는 이들에게 적격이다.

일성리조트는 직영체인 보유 숫자 및 전통 등 여러 가지 면에서 국내 상위에 랭크돼 있다. 워터파크나 스키장 등 부대시설과 놀이시설이 없는 게 단점이지만 국내 콘도회사 중 가장 예약이 잘되는 장점을 가졌다. 워터파크와 스키장은 타 회사와 업무제휴를 맺어 회원에게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일성리조트는 회원 우선 예약시스템과 회원권 분양 허가 계좌 수만 회원모집을 해 예약 이용률이 타사 대비 확고한 우위를 점하고 있다. 또 28년 전통을 가진 일성리조트라는 명성과 전통만큼 안정된 운영관리를 하고 있다.

이번 특별회원 신규 가입 혜택으로 현금가치 150만 원에 상당하는 무료숙박권 20장과 사우나 무료이용권 20장이 제공된다. 무료숙박권은 별도의 부가세나 수수료 없이 일성리조트를 20박 무료로 이용할 수 있어 회원으로 등록한 가족 선물이나 사업자의 경우 직원, 거래처 등 선물 용도로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다.

또 65세 이상 부모님을 위한 효도카드를 발급하여 2명에 한해 일성리조트 직영체인에 있는 사우나를 계약기간 동안 매년 30회 무료로 사용할 수 있는 혜택을 제공한다. 경기권 6곳을 비롯한 전국 15개 제휴 골프장의 그린피 할인 및 부킹 서비스도 함께 제공한다. 

일성리조트 관계자는 “이번 특별회원은 실버는 4명, 골드는 5명, 로열은 6명까지 직계가족이 아니어도 계약자가 지정하는 사람이면 누구나 회원으로 등록할 수 있어 주위에 회원권을 선물하고 싶은 사람이 있으면 이번 기회를 이용하는 것이 좋을 것”이라고 전했다. 또한 법인 및 사업자, 단체, 모임 등 불특정 다수가 이용을 하는 경우엔 무기명으로 선택하면 된다. 타 리조트회사는 대부분 기명 회원권보다 무기명 회원권의 분양가가 20∼30%로 높게 책정돼 가격 차이가 나는 데 비해 일성리조트 특별회원권은 기명과 무기명을 동일 금액으로 책정해 같은 분양가로 필요에 따라 기명과 무기명을 선택할 수 있다. 무기명의 경우 가족뿐 아니라 지인 및 비즈니스 접대 시 유리하다.  


일성리조트 회원은 전국에 분포한 직영체인 8개(설악, 제주비치, 부곡, 경주, 지리산, 남한강 등)와 연계체인 7개(서울, 횡성, 제천, 울릉도 등) 등 15곳의 체인을 이용할 수 있다. 

일성리조트 회원권은 관광진흥법에 따라 분양승인 허가를 받은 정회원권으로 법적으로 규정된 한정된 인원만 회원권 분양을 하기 때문에 안전하다. 회원가입 기간은 10년이며 만기 후엔 입회금을 100% 돌려받거나 연장이 가능하다.

회원권은 객실 크기별로 실버 66.40m²(20), 골드 94.30m²(28), 로열 111.80m²(34) 세 가지로 분양가는 각각 559만 원, 713만 원, 932만 원이다. 분양가는 객실 크기에 따라 다른 것으로 이용이나 혜택의 차이는 없다. 

일성리조트는 회원의 쾌적한 객실 사용을 위해 객실과 부대시설 리모델링을 순차적으로 진행하여 새롭게 바꾸고 있다. 기존에 운영 중인 전국 직영점은 리모델링으로 새 단장을 하고 신규체인은 요즘 트렌드에 맞게 종합 휴양리조트로 건설한다.

신규 사업으로 진행하고 있는 일성 문경리조트는 경북 문경새재 1관문 인근에 종합 휴양리조트로 건설하며 지하 5층∼지상 16층 규모에 380여 숙박시설과 워터파크 및 대규모 부대시설이 들어선다. 

기존 일성리조트는 대규모 부대시설이 없어 종합 휴양리조트의 이미지를 갖추지 못했으나 이런 단점을 보완하기 위해 문경리조트부터 대규모 종합 휴양리조트로 건설하여 일성리조트의 이미지를 새롭게 바꾸어 나가고 있다. 앞으로 건설하는 신규 체인은 국내 최상위 리조트 못지않은 대규모 부대시설과 객실을 만들어 전문 리조트 기업으로 거듭날 계획이다. 

국내 기준으로 개인이 콘도회원권을 구입하는 연령대는 80% 이상이 50, 60대 이상이며 법인회사 및 모임, 단체 등 사업자가 주를 이루고 있다. 그동안 콘도회원권 구입을 한 번쯤 생각해 봤다면 가격 대비 이용 가치가 높은 이번 일성콘도 특별회원권 분양에 관심을 가져볼 만하다.  

일성리조트 분양 관계자는 “현재 시중에 콘도 정회원권을 분양하는 기업 중 무료숙박권 20장을 발급해주는 회사는 일성리조트가 유일하다”며 “분양가 인상은 이미 확정되었으며 무료숙박권 등 다양한 신규 가입 혜택은 지속적으로 제공할 수 없기 때문에 일부 혜택은 축소되거나 마감될 수 있다”고 밝히며 지금이 일성리조트 회원권을 가장 합리적인 가격과 다양한 혜택을 받으며 구입할 수 있는 기회라고 강조했다.

일성리조트 회원권 안내자료는 받을 주소를 조혜숙 팀장(010-2748-1123)에게 보내주시면 무료로 발송해준다. 


< 저작권자 © 뉴스라이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서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지역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공감채널 서울 강남구 논현로 133길 12, 202호(논현동)  |  제호 : 뉴스라이즈  |  대표전화 : 02-6092-5000  |  팩스 : 02-541-717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4152  |  발행일자 : 2010년 11월 26일  |  등록일자 : 2011년 2월21일  |  발행인 : 서재호  |  편집인 : 서재호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재호
Copyright © 2011 뉴스라이즈.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esk@newsrise.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