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라이즈
뉴스문화·교육
YES24, 2월 1주 베스트셀러 순위 발표… 정문정의 신간 에세이 ‘무례한 사람에게 웃으며 대처하는 법’ 새롭게 1위 차지
서재호 기자  |  mbtimkt@empal.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2.0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예스24 2월 1주 종합 베스트셀러에서 ‘대학내일’ 정문정 디지털미디어 편집장의 신간 에세이 <무례한 사람에게 웃으며 대처하는 법>이 지난주보다 네 계단 오르며 출간한 지 4주 만에 새롭게 1위에 올랐다.

<무례한 사람에게 웃으며 대처하는 법>은 일상 속에서 만난 무례한 사람들에게 단호하면서도 센스 있게 의사 표현하는 방법에 관해 조언한다. 영어 완전 정복을 위한 8주 간의 핵심 커리큘럼을 담아낸 영어 회화 학습서 <나의 영어 사춘기>는 전 주보다 세 계단 내려가 4위에 머물렀다.

민족 최대 명절인 설 연휴를 앞두고 문학, 에세이, 자기계발, 어린이 등 다양한 분야를 아우르는 도서들이 독자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무한 긍정만을 강조하는 기존 자기계발서들과 다르게 포기의 중요성을 강조한 <신경 끄기의 기술>은 전 주 대비 한 계단 떨어져 3위를 차지했고, 히가시노 게이고의 첫 연애 소설 <연애의 행방>은 출간과 동시에 7위에 이름을 올렸다. 자기 자신을 위한 조언과 위로가 담긴 김수현 작가의 <나는 나로 살기로 했다> 겨울 스페셜 에디션은 지난주와 마찬가지로 8위를 유지했고, 말(語)을 통해 관계와 인생의 주인이 되는 법을 소개한 김윤나 작가의 <말 그릇>은 한 계단 내려가 10위에 자리잡았다. 대한민국 수재 2천명이 알려주는 절대 공부 비법을 소개한 <공부귀신들>은 14위로 새롭게 순위권에 진입했고, 유럽에서 가장 주목받는 지식경영인 롤프 도벨리의 인생 조언이 담긴 <불행 피하기 기술>은 15위에 이름을 올렸다. 이 밖에도 신간 어린이 도서들이 다수 순위권에 진입했다. 게임의 동명 학습만화 <좀비고등학교 코믹스5>는 예약 판매 중에도 6위를 기록하며 인기를 과시했고, 한자 학습만화 <마법천자문 41>은 지난주보다 여덟 계단 떨어진 11위로 다수 주춤했다. 어린이를 위한 창작동화 <91층 나무집>은 두 계단 내려가 12위에 자리잡았다.

한편 조남주 작가의 <82년생 김지영>은 전 주보다 두 계단 올라 2위에 안착했고, 이기주 작가의 <언어의 온도>는 한 계단 오른 5위를 기록했다. 히가시노 게이고의 스테디셀러 <나미야 잡화점의 기적>은 두 계단 내려가 9위를 차지했고, 현직 판사가 들려주는 대한민국 사회의 불편한 진실을 담아낸 <개인주의자 선언>도 한 계단 떨어진 17위에 머물렀다. 토익 수험서 <ETS 토익 정기시험 기출문제집 RC 리딩>은 지난주보다 두 계단 내려간 13위에, <ETS 토익 정기시험 기출문제집 LC 리스닝>은 두 계단 상승해 16위에 안착했다. 김진명 작가의 신작 장편 소설 <미중전쟁> 1권은 네 계단 떨어져 18위를 차지했고, 유시민 작가가 tvN 예능 프로그램 ‘알쓸신잡 2’에서 사랑하는 딸에게 선물하고 싶은 책으로 추천한 미국 식물학자 호프 자런의 에세이 <랩걸 Lab Girl>은 일곱 계단 내려간 19위로 다소 주춤했다. 100일만의 영어 초보 탈출 비법서 <영어회화 100일의 기적>은 20위로 순위권에 재진입했다.

전자책 순위에서도 <무례한 사람에게 웃으며 대처하는 법>이 새롭게 1위에 등극한 가운데, 조선후기의 실학자 이덕무의 저서에서 아름다운 문장들을 선별해 모은 <문장의 온도>가 2위를 기록했다. 다른 경매 책에서는 볼 수 없는 알짜 정보들을 담아낸 <경매통장>은 3위를 차지했고, 노르웨이 최정예 특수부대 출신인 저자 에릭 라르센이 개발한 사상 최강의 멘탈 트레이닝 기법을 소개한 <헬위크>는 4위에 이름을 올렸다

< 저작권자 © 뉴스라이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서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지역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공감채널 서울 강남구 논현로 133길 12, 202호(논현동)  |  제호 : 뉴스라이즈  |  대표전화 : 02-6092-5000  |  팩스 : 02-541-7178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4152  |  발행일자 : 2010년 11월 26일  |  등록일자 : 2011년 2월21일  |  발행인 : 서재호  |  편집인 : 서재호
청소년보호책임자 : 서재호
Copyright © 2011 뉴스라이즈.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esk@newsrise.co.kr